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19.3.20 (수)
 한우 
 낙농 
 기타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hyunchuk.co.kr/news/7282
발행일: 2014/04/16  김기슬 기자
한우 족보관리 쉬워진다
농진청, ‘한우 인공수정 기록관리 시스템’ 개발

한우 인공수정 기록관리 시스템 스마트폰용 앱 화면

한우 족보관리가 한층 쉬워질 전망이다.

농촌진흥청은 한우 인공수정 시 혈통정보를 쉽고 정확하게 관리하는 ‘한우 인공수정 기록관리 시스템’을 개발해 특허출원(출원번호 : 10-2013-0140992)했다고 밝혔다.

그간 한우농가에서 인공수정을 할 경우 정액 번호와 암소 귀표번호를 수기로 적은 후 다시 전산입력을 해야 하는 등 기록 관리의 번거로움과, 이 과정에서 일부 입력 오류가 발생해 한우 혈통정보가 일치하지 않을 경우 따로 비용을 들여 친자감정을 위한 유전자 검사를 해야하는 등의 어려움이 있었다.

이번에 개발된 '한우 인공수정 기록관리 시스템’은 인공수정을 할 때 현장에서 보증씨수소의 정액 번호와 암소의 개체식별번호를 휴대용 리더기로 인식하고 스마트폰을 이용해 간편하게 전송할 수 있다.

이 시스템을 활용할 경우 정확한 혈통정보를 조기에 확보해 송아지 출생 이후 발생할 수 있는 혈통오류를 최소화하고 한우 개량을 위한 유전능력 평가 효율을 높일 수 있다.

또 인공수정 시 발급되는 가축인공수정증명서를 현장에서 휴대용 프린터로 즉시 발급해 행정업무의 번거로움을 줄일 수 있으며, 한우 보증씨수소 정액의 판매량 및 재고량을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어 알맞은 정액 수급조절이 가능하다.

‘한우 인공수정 기록관리 시스템’은 한우 보증씨수소 정액 스트로우에 인쇄될 바코드 체계와 바코드 및 전자태그(RFID)겸용 휴대용 리더기, 인식된 정보를 처리해 전송하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용 앱 및 정보를 저장 관리하도록 구성돼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박수봉 가축개량평가과장은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한우 인공수정 기록관리 시스템은 정확한 혈통 관리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기록 관리를 편리하게 할 수 있다”며 “앞으로 현장 적용시범사업을 추진 후 관계 기관과 협의를 통해 현장에 보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