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0.4.8 (수)
 양계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hyunchuk.co.kr/news/8874
발행일: 2020/03/23  현대축산뉴스
면역력 향상시키는 토종닭 구매 늘어

세포조직 생성하고 각종 질병 예방

 

최근 코로나19는 전 세계를 공포로 몰아넣고 있다.

코로나를 예방하기 위해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 관리뿐만 아니라 건강한 음식을 통해 개인의 면역력을 향상시키는 것이 중요하다.

신체 구성성분 중 단백질은 외부 침입 항원에 맞서는 항체를 생산하는 재료이자 백혈구, 임파구 등을 만들어 면역력을 향상시킨다.

특히, 토종닭은 다른 육류에 비해 포화지방이 적고 단백질 함량이 풍부하여 최근 토종닭을 구매하는 소비자가 증가하고 있다.

온라인몰 매출조사에 따르면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보양식 관련 식품 매출이 급증했다.

그중 보양식으로 면역력이 높은 토종닭은 전년 대비 21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 국립축산과학원장 이상진 박사는 토종닭은 고단백 식품으로 세포조직의 생성은 물론 각종 질병을 예방해주며 저지방, 저칼로리, 저콜레스테롤 식품으로 피부와 건강유지에 꼭 필요한 영양 성분이 들어있다고 했다.

또한, “단백질과 필수아미노산이 풍부하여 뇌신경 전달물질의 활동을 촉진하며, 영양이 풍부하고 근섬유가 가늘어 소화가 잘되어 피로회복 및 면역력 증진에 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토종닭은 송나라 문헌인 본초경에서 약용의 닭은 조선의 닭을 써야만 한다라고 기록될 정도로 비만이나 심장, 혈관질환이 있어도 비교적 안심하고 섭취할 수 있는 보양식이다.

토종닭을 요리할 때 나오는 시스테인 아미노산은 기관지염 및 호흡기 환자 치료에도 효과적이다.

토종닭은 특히, 백숙으로 먹을 경우 맛뿐만 아니라 뼈에서 나오는 영양분까지 섭취할 수 있다.

토종닭 백숙의 효능으로는 위장과 비장을 따뜻하게 해서 소화력을 강화시키며 몸이 쇠약해진 경우나 소변이 잦은 경우에도 좋고 산우에 허약해진 산모나 젖이 적게 나오는 경우에도 효과가 있다.

육수에는 단백질·지방·탄수화물 외에 비타민·미네랄 등 5대 영양소가 모두 들어 있고 특히, 한국인이 부족하게 섭취하는 칼슘·칼륨·마그네슘이 풍부하다.

코로나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에 대한 경각심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가정에서 쉽게 면역과 건강을 챙길 수 있는 토종닭으로 만든 레토르트 식품이 각광받고 있다.

익산한닭에서 유황먹인 토종삼계탕, 소래영농조합법인에서 궁궐 오골계 삼계탕, 능이버섯 궁궐 오골계 삼계탕, 궁궐 우리맛닭 삼계탕 3종을 판매하고 있다.

토종닭협회 홈페이지(www.knca.kr)를 통해 구매가 가능할 뿐만 아니라 20가지의 토종닭 요리 재료와 레시피도 확인할 수 있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