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0.10.21 (수)
 양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hyunchuk.co.kr/news/9128
발행일: 2020/09/15  현대축산뉴스
농식품부, 호우·태풍 피해농가 특별 금융 지원

농림축산식품부는 최근 연이어 발생한 집중호우, 태풍 피해농가의 신속한 재해복구와 경영회생을 지원하기 위해, 피해농가를 대상으로 특별 금융지원을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농축산경영자금 이자감면·상환연기, 재해대책경영자금 신규대출, 농업경영회생자금과 농지은행사업 이자 감면, 상환연기 등 자금지원을 시행하고 있으며, 농협은 특별재난지역 피해 조합원 대상 세대당 1천만원 한도 내에서 무이자대출 등 금융지원을 시행, 정부와 농협이 다각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농축산경영자금

재해피해 농가 대상으로 기 지원된 농축산경영자금의 이자(1.5%) 전액 감면과 상환연기가 추가 지원된다. 지원기간은 농가단위 피해율이 30% 이상인 경우 1년간, 50% 이상인 경우에는 2년간 적용된다.

 

917일까지 지자체가 지원대상을 지역 농협에 통지하면 지역 농협에서 일괄 조치할 예정이므로 해당 농업인은 별도 신청할 필요는 없다.

 

재해대책경영자금

재해피해 농가당 최대 5천만원 한도 내에서 고정금리 1.5%, 변동금리 0.97%(매월 변경), 대출기간 1(일반작물 1, 과수 3년 연장 가능)조건으로 994억원 규모의 신규대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재해대책경영자금은 전액 농신보 특례보증이 적용된다. 특히 특별재난지역 피해농가의 경우 기준보증료율(0.31.2%0.1%)을 인하 적용한다.

 

호우피해 농가는 917일부터 태풍피해 농가는 피해 현황에 대한 지자체 정밀조사가 완료되는 10월 초부터 연도말까지 지역 농협 창구를 통해 신청가능하다.

 

농업경영회생자금

재해로 일시적 경영위기에 처한 농업인 등의 경영회생을 지원하기 위해 기존 대출금을 농업인 최대 20억원(농업법인 30억원)까지 10년간 장기 저리로 대환할 수 있는 회생자금을 상시지원 중이다.

* 고정금리 1%, 3년거치 7년 분할상환

 

대출 희망 농가는 지역 농협 또는 농협은행 시·군지부에서 언제든 신청가능하며, 농협에 설치된 경영평가위원회 심의를 거쳐 지원여부가 결정된다.

 

농지은행사업

농지은행사업으로 농지 매매, 임대지원을 받은 농가 중 농가단위 피해율이 30% 이상인 농가에 대해 피해율에 따라 이자와 임차료를 감면하고 원금상환 연기를 지원할 계획이다.

* 맞춤형 농지지원(농지매매·임대, 비축농지임대 등), 경영회생지원농지매입

 

농지 매매자금을 지원받은 농가에는 이자 감면(45%100%), 1년간 원금 상환연기가, 비축농지 등을 임차 중인 농가에는 임차료 감면(45%100%)이 적용된다.

* 비축농지 및 장기임대차농지, 경영회생지원농지매입사업 참여 농지 등

 

농가단위 피해율에 따른 이자 및 임차료 감면율

피해율

감면율

피해율

감면율

3040% 미만

45%

6070% 미만

80%

4050% 미만

55%

7080% 미만

95%

5060% 미만

70%

80% 이상

100%

농지은행사업의 이자·임차료 감면 등을 희망하는 농업인은 112~30일까지 농어촌공사 지사에서 신청할 수 있다.

농협 긴급생활안정자금, 피해복구 특별 여신

정부대책과 별도로 농협은 지난 8월 초부터 집중호우, 태풍 피해 농업인 등에 대해 긴급생활안정자금과 피해복구 특별여신을 지원하고 있다.

특별재난지역 피해 조합원을 대상으로 세대당 최대 1천만원 한도 내에서 무이자 긴급생활안정자금(1년 만기)929일까지 신규 공급한다.

또한 집중호우, 태풍 피해 조합원 등을 대상으로 대출 우대금리(조합원 최대 2%p, 비조합원 최대 1%p)와 이자납입을 최대 12개월간 유예하는 피해복구 특별여신을 연말까지 적용한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