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2.1.17 (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www.hyunchuk.co.kr/news/9313
발행일: 2021/08/18  현대축산뉴스
공정위 가금산업 조사 국회 적극 대응 촉구
오리협 김만섭 회장 국회 정문에서 1인 시위

한국오리협회  김만섭 회장은 8월 17일 국회 정문 앞에서 ‘공정위의 가금산업에 대한 조사 즉각 중단 촉구’1인 시위를 이어 갔다.
 이번 시위는 공정위의 가금산업 조사와 이를 방관하는 농림축산식품부를 규탄하고, 국회가 적극 나서 줄 것을 요청하는 단체장 1인 릴레이 시위로서 5개 가금 단체가 하루씩 실시하고 있다.
 현재 공정거래위원회는 헌법, 축산법, 축산자조금법 등에 농축산물에 대한 수급조절 근거가 명시돼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간 가금 생산자단체의 수급조절사업 등을 꼬투리를 잡아 조사를 벌였다.
공정위는 가금산업의 특수성을 도외시하고 무차별 과징금 폭탄 세례와 관계자 고발조치를 예고하고 있다.
하지만 주무부처인 농림축산식품부는 그간 가금 단체들과의 협의 및 자신들의 승인에 의한 수급조절 책임을 모두 가금 단체에게 전가하고 있다.
오리협회는 국회에서 적극적으로 나서 정부를 강력히 압박해줄 것을 촉구했다.
이번 공정위 사태를 계기로 농축산물의 특수성을 감안해 생산자와 소비자 보호 차원에서 가금 단체에 대한 공정거래법 적용을 즉각 배제하고 농림축산식품부가 직권으로 수급조절을 시행할 수 있는 근거법령을 마련하는 등 국회의 역할이 요구되고 있는 상황이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