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2.5.18 (수)
 양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hyunchuk.co.kr/news/9534
발행일: 2022/04/22  현대축산뉴스
의료용 돼지 병원균 차단 운반 장치 개발
이종이식 의료기관에 돼지 공급 시 안정성 확보

농촌진흥청은 병원균 차단 시설에서 사육한 의료용 돼지를 이종이식을 수행하는 의료기관에 안전하게 공급하는 데 필요한 병원균 차단 운반 장치를 개발하여 특허출원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병원균 차단 운반 장치는 양압을 형성하는 송풍기를 설치해 필터를 거치지 않은 공기는 내부로 들어오지 못하도록 했다.

공기가 병원균 차단 운반 장치 내로 유입되거나 외부로 배출되는 통로에는 헤파필터(HEPA filter)를 설치해 병원균 차단 효율을 높였다.

또한 구급차의 환자 이송 간이침대를 접목해 차량에 쉽게 탑재할 수 있도록 했으며, 무정전 전원 장치(UPS)를 달아 장거리를 이동할 때에도 병원균 제어 환경을 유지할 수 있도록 했다.

국립축산과학원은 2009년 국내 최초로 이종이식 연구용으로 초급성 면역 거부반응을 일으키는 유전자를 제거한 형질전환 돼지 지노를 개발했다.

이후 면역 거부반응 억제 기능이 강화된 돼지를 꾸준히 개발해 왔으며, 병원균 제어 시설(DPF)에서 관리하고 있다.

개발한 돼지의 조직이나 장기를 원숭이에 이식하여 임상 활용 가능성을 검증하고 있다. 원숭이에 이식 후 정상적으로 기능을 유지하는 기간은 췌도 181, 신장 22, 심장 60, 각막 3년 이상이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