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3.12.10 (일)
 정책 
 이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hyunchuk.co.kr/news/10085
발행일: 2023/07/07  현대축산뉴스
사료비 부담 덜기 위한 의견 수렴
배합사료 제조업체 간담회 개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76일 한국사료협회 회의실에서 배합사료 제조업체 8개 사와 간담회를 갖고 축산농가의 사료비 부담 경감을 위한 사료가격 안정 방안 등을 논의했다.

농식품부는 국제 곡물가격 상승에 대응한 사료가격 안정을 위해 축산농가와 사료업체에 재정지원을 확대했다.

올해는 1조 원 규모의 농가사료구매자금 중 7,450억 원을 3월에 우선 집행했다. 원료구매자금은 627억 원 전액을 4월에 사료업체에 조기 배정했다.

아울러 관계 부처와 협의를 통해 6월부터 할당관세 품목을 추가해 원료 도입 비용을 낮추고, 이달부터 정부관리양곡의 사료용 공급을 통해 약 55억 원 상당의 제조원가 절감을 지원하고 있다.

이날 농식품부는 축산농가의 경영안정을 위해 사료업계가 작년 12월부터 곡물가격 및 환율 하락분을 선제적으로 반영해 사료가격 인하에 동참하고 있는데 대해 감사를 표하고, 이번에도 곡물가격 하락분이 배합사료 가격에 조기 반영될 수 있도록 협조를 당부했다.

사료업계는 업체마다 고가 원료 재고를 상당량 보유하고 있고, 저가 곡물은 4분기 이후에 입항 예정이어서 인하 여력은 크지 않으나 축산농가와 상생 차원에서 옥수수 등 주요 사료용 곡물의 수입가격 하락분이 조기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뜻을 모았다.

사료업계는 이번 간담회에서 사료 원료구매자금 지원 확대 등을 건의했다.

농식품부 서준한 축산환경자원과장은 업계의 애로사항 해소를 위해 정부도 적극 노력하겠다.”앞으로도 축산농가의 경영안정과 축산물 물가안정을 위해 정부와 사료업계가 긴밀히 소통해 나가겠다.” 고 밝혔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