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3.12.10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hyunchuk.co.kr/news/10187
발행일: 2023/09/04  현대축산뉴스
수입식품, 디지털로 서류 심사 5분 만에 처리
수입신고 접수부터 수리까지 자동 심사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안전성에 문제가 없는 수입식품에 대해 자동으로 검사하고 신고 수리하는 전자심사 24(SAFE-i24)’ 시스템을 914일부터 운영한다.

이번 시스템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행정업무를 완전히 자동화한다.

지난해 국정현안관계장관회의에서 논의확정된 디지털 기반 수입식품 안전관리 혁신방안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식약처는 식품 수입이 지속 증가하고 식품안전 위해요인이 복잡·다양화됨에 따라 한정된 검사인력으로 효율적인 수입검사 업무를 수행하기 위해 수입신고 접수부터 수리에 이르는 모든 과정을 일관된 규칙 기반으로 자동 전자 심사·수리하는 시스템을 도입했다.

전자심사 24(SAFE-i24)’ 운영체계는 영업자가 수입신고서를 제출하면 전산시스템이 최초 수입 검사 이력, 금지원료 사용 여부, 부적합 이력 등을 전자심사를 실시한다. 전자심사 결과, 적합하면 자동으로 수입신고 확인증을 발급한다.

식약처는 전자심사 24’를 활용한 자동 수입신고 수리를 하기 위해 법적 근거를 마련했고, 수입신고 수리 비율과 정확성 등을 개선시키기 위해 약 10개월간 시스템 적정 운영 여부에 대한 시범사업을 실시했다.

식약처는 이번 시스템 도입으로 업무시간에만 가능하던 서류검사가 24시간 가능해지고 길게는 48시간 걸리던 처리기간이 최대 5분 이내로 단축돼 업무처리 소요 시간비용이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내년에는 전체 수입신고 건 중 약 19.6%를 전자심사로 전환해 행정의 효율성이 향상되고 통관 기간이 짧아져 소비자가 더 신선한 식품을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식약처는 전자심사 24’ 시스템에서 적정하게 검사수리가 이루어지는지 정기적으로 검증하고, 시스템 고도화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전자심사로 절감된 업무시간만큼 농··수산물 등 현장(관능) 검사와 위해도가 높은 수입식품에 대한 집중 검사 등을 강화해 안전한 식품이 수입되도록 철저히 관리할 계획이다.

전자심사 24’를 이용한 수입신고서 작성방법은 수입식품 정보마루(www.impfood.mfds.go.kr)알림 자교육자료에서 확인할 수 있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