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3.12.11 (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hyunchuk.co.kr/news/10201
발행일: 2023/09/11  현대축산뉴스
애프터 쌀 원조 2023년부터 연간 두 배 확대
태풍 피해 입은 미얀마 식량 지원 요청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아세안+3 비상 쌀 비축제(APTERR: ASEAN Plus Three Emergency Rice Reserve Agreement, 애프터)를 통해 쌀 2000톤을 필리핀, 미얀마, 라오스 등 3개국에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 5월에는 태풍 피해를 입은 미얀마에서 2,500톤의 긴급 식량지원을 애프터를 통해 요청함에 따라 애프터 회원국 중 우리나라가 요청물량 전부를 지원하기로 했다.

이는 120만 명이 약 4.2일간 소비할 수 있는 물량이다.

우리나라는 그동안 2017750톤 사전비축 지원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총 19,000톤의 쌀을 애프터 회원국에게 지원한 최대 공여국이다. 애프터 전체 물량의 60%를 지원했다.

농식품부 박수진 식량정책실장은 식량 위기 공동대응 모델로 정착한 애프터를 통해 회원국 으로서의 역할을 다하는 동시에 아세안 국가와의 역내 식량안보 협력을 주도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