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3.12.11 (월)
 양계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hyunchuk.co.kr/news/10219
발행일: 2023/09/21  현대축산뉴스
가금질병 교육으로 진단역량 강화
민간 병성 기관까지 확대 가금질병 표준화

농림축산검역본부는 가금질병 진단 기술의 표준화 및 고도화를 위해 올해 3월부터 9월까지 19회에 걸쳐 시도 가축방역기관과 민간 병성감정기관의 질병 진단 담당자 135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가금질병 진단 교육을 실시했다.

이 교육은 2016년부터 실시한 가금질병 진단교육 중 하나로 지난해 처음 도입됐다. 현장 진단 담당자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검역본부 전문가가 수요기관에 직접 찾아가서 교육을 진행해 현장의 부담을 줄이고 교육의 효율성을 크게 높였다.

올해는 지난해 90명에 비해 대폭 증가한 135명을 대상으로 가금 부검술식 및 판독요령(9 기관, 69), 마이코플라즈마 진단요령(5 기관, 34), 주요 가금바이러스 유전자분석(5 기관, 32) 등 수요자 중심의 현장 맞춤형 교육을 제공했다.

올해는 시도와 민간 기관 간 교육 불균형을 해소하기위해 민간기관까지 확대해 교육을 진행해 진단기술의 표준화와 진단 결과의 신뢰도를 더욱 향상시켰다.

권용국 검역본부 조류질병과장은 올해 찾아가는 가금질병 진단 교육은 농가와 접점에 있는 민간 병성감정기관까지 보다 많은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자 했다.”앞으로도 가금 질병 병성감정 고도화와 지자체·민간기관과 협력 강화를 통해 신속·정확한 질병 진단으로 가금 산업 보호에 앞장서겠다.” 고 밝혔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