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3.12.11 (월)
 정책 
 이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hyunchuk.co.kr/news/10319
발행일: 2023/11/13  현대축산뉴스
스마트축산단지 15ha 에서 3ha 이상으로
사업자 선정하고, 4년간 스마트축산단지 조성 지원

농림축산식품부는 노후난립한 축사를 정보통신기술 기반을 구비한 첨단단지로 집적하기 위한 스마트축산단지 조성 사업의 내용을 2024년부터 큰 폭으로 개편했다고 밝혔다.

먼저 스마트축산단지 조성규모를 15ha 내외에서 3ha 이상으로 완화해 농촌지역 토지이용현황과 공간활용 계획 등을 적극 반영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 통해 조성사업의 주체인 시·군은 활용가치가 높지 않은 외곽지역 3ha 규모의 협소한 토지 등도 사업부지로 활용할 수 있게 됐다.

아울러 노후 축사가 밀집한 지역도 재개발 방식을 통해 지 스마트축산단지로 조성할 수 있도록 했다. 이에 따라 신규 부지 확보로 인한 민원이 대폭 감소하고 환경영향평가 등 관련 인·허가 절차가 간소화되어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조성되는 스마트축산단지를 농촌공간 재구조화 및 재생지원에 관한 법률(2024.3.29. 시행예정)’에 따른 축산지구로 지정하도록 해 축산업을 위한 지속적인 관리와 투자를 촉진할 수 있도록 한다는 구상이다.

농림축산식품부는 개편된 2024년 스마트축산단지 조성사업 시행지침에 따라, 지자체 대상 사업 공모(’23.11~’24.1)를 거쳐 사업자를 최종 선정(’24.2)하고, 4년간 스마트축산단지 조성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농림축산식품부 김정욱 축산정책관은 개편내용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노후 양돈단지가 위치한 충남 논산을 찾아가 현장의견을 수렴했다이번 사업 개편으로 미래형 축산모델 구축과 농촌지역의 정주환경을 동시에 보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고 밝혔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