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3.12.11 (월)
 사료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hyunchuk.co.kr/news/7431
발행일: 2014/08/22  현대축산뉴스
(주)팜스코, 두 번째 '친환경 모델 농장' 완성
사료요구율의 획기적 개선 모델 제시


(주)팜스코는 3무 농장 '무악취''무방류''무오염'을 실현한 하이포크 봉동농장에 이어 또 다른 친환경 모델 농장을 완성했다.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이 농장은 과거 제일농장으로 불리웠던 시절, 국내에 우수 종돈 분양과 모돈 2,500 여두의 일괄 사육을 통해 국내 대형농장의 시금석으로서 자리매김한 바 있다.

고급육 브랜육인 하이포크의 모태 농장으로서 역할을 해왔었던 이 농장은 오랜 세월 풍상을 겪어 오는 동안 현대식 축산을 이어가기에는 부족한 부분이 있어 상당기간 동안 그 활용이 거의 중단되어 오다시피 했었다.

최근 하이포크 봉동 농장을 통해 환경 친화적 농장 운영에 자신감이 생긴 (주)팜스코 계열화사업본부에서는 이곳 재래식 돈사 설비, 시설을 완전 철거하고 환경 친화적 돈사로 리모델링 할 것을 결정, 오랜 공사를 통해 무오염, 무악취 등의 환경 친화, 지역 친화적 컨셉을 갖는 농장으로 재탄생토록 했다.

완전 새로운 모습으로 재탄생된 이 농장은 전 돈사 바이오필터를 통한 무악취 설비 완비와 활성오니법을 통한 수처리 설비, 슬러지 고속발효를 통한 부산물 비료 생산 설비를 구축했고, 완변한 환기시스템 등을 통한 내부 설비로 돼지가 최적의 조건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특히,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탄소 배출을 최소화하기 위한 다양한 장치 등을 통해 또 다른 형태의 친환경 축산의 모델을 제시하겠다는 포부도 가지고 있다.

또한, 완전 자연 에너지인 태양광을 이용한 발전 설비를 설치해 에너지의 효율적 활용이 가능하도록 한 점이 눈에 띈다.

시간당 3,000kw의 전기 생산 시설을 갖춘 돈사 모델은 청정에너지를 생산해여 이용하는 또 다른 친환경 축산의 방향성을 제시했다.

평균적으로 하루 3.3시간의 가동시간을 기준으로 할 때, 하루 생산 전력량으로 최소 일반가정 30가구의 한달 사용 전력량을 생산하게 된다.

또한 농장 주변의 부지에 직접 생산한 비료를 이용한 작물 재배로 국내 농장 어디에서도 친환경 농법이 가능함을 입증하고 있다.

이렇게 하이포크 봉동 농장을 통한 3무 농장의 실현과 PSY 30두 달성으로 국내 양돈산업에 새로운 방향을 제시한 (주)팜스코는 이곳 농장을 통해 환경 친화, 지역 친화적 농장 운영을 통해 FCR 개선 모델과 완전한 육성율에 대한 도전, 그리고 출하일령의 새로운 모델을 제시함으로써 국내 양돈산업이 대외 경쟁력이 있음을 입증하고자 하는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밝혔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