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1.9.17 (금)
 한우 
 낙농 
 기타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hyunchuk.co.kr/news/9279
발행일: 2021/07/14  현대축산뉴스
한우 보증씨수소 15마리 선발
씨수소 도체중 해마다 4.86kg 증가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2021년 하반기 전국 한우 개량을 이끌 보증씨수소 15마리를 선발했다.
한우 보증씨수소 선발 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 국립축산과학원, 농협경제지주 한우개량사업소, 한국종축개량협회가 협업해 추진하고 있다.
6개월마다 국가단위 한우 유전능력 평가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가축개량협의회 한우분과위원회에서 최종 선발한다.
 새로 선발한 보증씨수소 15마리 가운데 6마리는 현재 판매되고 있는 씨수소 정액의 유전능력과 비교했을 때 케이피엔(KPN) 선발지수가 상위 10%에 포함될 정도로 우수하다.
 국립축산과학원이 역대 후보 및 보증씨수소의 유전능력을 평가한 결과, 해마다 도체중 4.86㎏, 등심단면적 0.56㎠, 근내지방도 0.07점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새롭게 선발된 보증씨수소 유전능력은 2020년 하반기에 선발된 씨수소보다 도체중 4.85㎏, 등심단면적 0.91㎠, 근내지방도 0.23점이 높았다.
새로 뽑힌 보증씨수소 정액을 8월부터 농협 한우개량사업소에서 구입할 수 있다. 자세한 씨수소 정보도 국립축산과학원 누리집(www.nias.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윤호백 가축개량평가과장은 “농가에서 우수한 송아지 생산을 위해서는 씨수소의 능력뿐만 아니라 암소의 능력, 산차 등을 고려해 정액을 선택해야 하며, 농가 개량 목표를 설정하여 꾸준히 개량해 나가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한우가 보증씨수소로 최종 선발되기까지는 약 5년의 시간이 걸린다. 우선 농협, 육종농가 및 육종센터에서 생산한 송아지 약 450마리의 혈통, 검정자료 및 유전체정보를 바탕으로 유전능력을 분석해 35마리 내외의 후보씨수소를 선발된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