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2.12.8 (목)
 한우 
 낙농 
 기타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hyunchuk.co.kr/news/9668
발행일: 2022/07/29  현대축산뉴스
사료비 일반 농가보다 9.2% 낮아
자가 사료로 사육 기간 단축

 

▲ TMR 사료 먹는 한우

 

농식품 부산물을 활용해 농가에서 직접 만든 TMR 사료를 한우에게 먹이고, 비육 기간을 줄이면 사료비가 절감돼 농가 소득을 높일 수 있다.

국립축산과학원은 시범사업을 통해 농식품 부산물 활용 자가 TMR 제조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 17개 농가, 한우 2,130마리를 대상으로한우 비육기간 단축 기술을 적용했다.

그 결과, 시범사업 적용 한우 농가의 사료비는 일반 농가보다 9.2% 낮아졌고, 출하 월령은 2.6개월 짧은 28.2개월로 나타났다. 대상 농가의 평균 소득은 기술을 적용하지 않은 일반 농가보다 29% 높았다.

농식품 부산물 활용 자가 TMR 제조 기술은 농가에서한우 사양표준 사료배합 프로그램을 활용해 직접 농식품 부산물 원료를 선택해 배합사료를 만드는 것이다. 이때 버섯부산물, 맥주박, 비지 등 저렴한 농식품 부산물을 원료로 이용하면 사료비 절감 효과를 볼 수 있다.

한우 비육기간 단축 기술은 육성기와 비육기에 단백질과 에너지 함량을 정밀 조절하는 것이다. 사육 기간을 기존 31개월에서 28개월로 3개월 정도 줄이면서도 육량과 육질에는 차이가 없도록 하는 기술이다.

국립축산과학원은 기술보급을 위해 지난 6~7월 전국한우협회,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와 공동으로 전국 230개 한우 농가를 대상으로 총 7회 교육을 진행했다.

자가 TMR 제조 기술 교육 동영상은 농사로 누리집(www.nonsaro.go.kr, 영농기술동영상 정보)에서 한우 자가 TMR 제조 길잡이로 검색하면 무료로 볼 수 있다.

국립축산과학원은 올해과채류 부산물 활용 기술자가 제조 TMR 원료 분석 기술을 시범사업으로 추진해 자가 TMR 제조 기술을 확산할 방침이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