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2.12.8 (목)
 정책 
 이슈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hyunchuk.co.kr/news/9688
발행일: 2022/11/13  현대축산뉴스
토종종자 3,392 자원 ‘국제 종자 저장고에
안전 중복보존 위해 4번째 영구 보관

농촌진흥청은 우리 농업 유전자원을 안전하게 중복 보존하고 소실 예방을 위해 우리 토종종자 3,392 자원을 노르웨이령 스발바르제도에 있는 국제 종자 저장고에 지난 10월에 영구 보관됐다.

이번 기탁은 2008(13,185 자원), 2020(10,000 자원), 2021(3,695 자원)에 이어 4번째이다.

기탁되는 자원은 1980년대부터 수집해 증식평가한 한반도 원산 중 종자량이 충분히 확보돼 있고 발아율이 높은 벼, 보리, , 옥수수, 돌콩 등 50 작물 3,392 자원이다.

이번 기탁으로 스발바르 국제 종자 저장고에 영구 보관된 우리 토종자원은 55 작물 30,272 자원이다.

국제 종자 저장고는 노르웨이 정부가 건립하고, 세계 작물다양성 재단(the Crop Trust)과 함께 운영하는 곳이다.

지구에서 일어날 수 있는 모든 대재앙 상황에 대비하여 식량과 농업을 위해 세계 각국의 식물 유전자원 450만 자원을 안전하게 보존할 수 있어 최후의 날 종자 저장고라고도 불리며 현재 세계 각국에서 보낸 110만여 자원을 보존하고 있다.

국제 종자 저장고는 별도의 행사 없이 연간 3회 저장고를 개방해 각국이 기탁한 자원을 입고하며, 일반적으로 입고 과정 촬영이 제한된다. 그러나 이번에는 농촌진흥청의 촬영 요청이 허가돼 저장고 내부와 입고 전 과정을 영상으로 찍어 사용할 수 있게 됐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