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회사소개  l  찾아오시는길  l  로그인  l  2023.1.28 (토)
 한우 
 낙농 
 기타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https://www.hyunchuk.co.kr/news/9770
발행일: 2022/12/24  현대축산뉴스
동남아 한우 수출 ‘청신호’
“한우 육즙 많고, 맛과 풍미 좋아”

 

동남아시아 4개 나라 소비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한우고기 구매 성향 조사에서 한우고기를 즐겨 먹는 이유로 4개국 소비자 모두 맛과 풍미가 좋다육즙이 많다5점 만점에 4.3점 이상 높은 점수를 줬다.

특히 베트남(4.44), 홍콩(4.39), 중국(4.12) 소비자는 마블링이 좋은 고기라는 이유로 한우고기를 선호했다. 말레이시아 소비자는 식감이 쫄깃한 고기(4.26)’라서 좋아한다고 답했다.

한우고기를 구매할 때 선호하는 부위는 중국, 홍콩, 베트남 소비자 모두 등심, 채끝, 갈비를 상위 3위로 꼽았다. 말레이시아 소비자는 채끝, 양지, 등심 순으로 선호했다.

국내에서는 비선호 부위로 알려진 목심과 설도를 베트남(목심 55%)과 말레이시아(설도 57.5%) 소비자는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주로 국거리로 쓰이는 양지도 중국(53.5%)과 말레이시아(68%) 소비자들은 용도에 구애받지 않고 우수하다고 평했다.

한우고기를 구매하거나 먹어 본 경험은 홍콩(56%) 소비자가 가장 많았고, 중국 54%, 베트남 43.5%, 말레이시아 35.5% 소비자가 뒤를 이었다.

한우고기를 섭취한 경험이 있다고 응답한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우고기 매력 요인을 조사한 결과, 중국 소비자는 진한 맛과 풍미(96.3%)’, ‘위생, 식품 안전(72.2%)’을 가장 많이 꼽았다.

홍콩 소비자는 진한 맛과 풍미(60.7%)’, ‘한국 이미지(55.4%)’라고 답했으며, 베트남 소비자는 풍부한 육즙(77%)’, ‘한국 이미지(72.4%)’를 한우고기의 매력 요인이라고 말했다.

말레이시아 소비자는 한우고기의 진한 맛과 풍미(84.5%)’, ‘풍부한 육즙(81.7%)’, ‘한국 이미지(80.3%)’에 매력을 느꼈다.

한우고기를 구매하거나 섭취할 의향이 있는지 질의에는 5점 만점 기준으로 말레이시아 4.3, 중국 4, 베트남 4, 홍콩 3.7점을 줬다.

이번 조사는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과 한국산업개발연구원(원장 백훈)이 공동으로 지난 9~10월 한우고기 유망 수출 대상국인 중국, 홍콩, 베트남, 말레이시아의 고급 마켓을 이용하는 소비자 700명을 일대일로 만나 실시했다.

한국산업개발연구원 서효동 본부장은 말레이시아는 한우고기 구매 의향과 국내 비선호 부위 수요가 높은 데다 국가 간 수출 협상도 마쳤다. 국내 할랄 기반시설만 마련되면 성공적인 시장 진입이 가능하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축산물이용과 김진형 과장은 목심, 양지, 설도 부위의 수출 전망이 밝다. 비선호 부위 판매 저조로 어려움을 겪는 국내 식육 포장 처리, 판매업체를 지원해 수출을 확대해 나가겠다.” 고 말했다.

 

 



 l  전체기사  l  기사제보  l  자유게시판 l 
 지난호 보기